시사 > 전체기사

‘이태원 참사 분향소’ 500일간 자리 지키고 이전



10·29 이태원 참사 유가족들이 16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희생자 합동 분향소 운영종료식에 참석해 영정을 들고 분향소 이전 행진을 하고 있다.




분향소는 서울시청 인근 부림빌딩 실내공간으로 이전되며, 유가족들은 이 곳을 이날부터 11월 2일까지 임시 ‘기억·소통 공간’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윤웅 기자 yoonyep@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