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라이온하트 스튜디오, ‘발할라 서바이벌’ 게임 장면 공개


라이온하트 스튜디오가 ‘발할라 서바이벌’의 게임 스크린샷을 처음 공개했다.

발할라 서바이벌은 다크판타지 콘셉트의 모바일 핵앤슬래시 로그라이크 게임이다.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의 간판 지식재산권(IP) ‘오딘: 발할라 라이징’과 세계관을 공유한다. 언리얼엔진5으로 개발 중이다.

이번에 공개된 게임 스크린샷에선 캐릭터 선택 화면부터 플레이 장면까지 다양한 게임 콘셉트를 엿볼 수 있다.

공개한 캐릭터는 강인한 체력과 방어력으로 근접 전투에 특화한 ‘아셰라드’를 비롯해 다수에게 화려한 마법을 구사하는 ‘리프’, 높은 공격력을 바탕으로 적들에게 대미지를 입히는 ‘로스크바’ 등 3종이다.

이와 함께 음침한 기운이 감도는 스테이지에서 대규모로 몰려오는 몬스터를 화려한 스킬로 제압하는 전투 장면도 확인할 수 있다.

발할라 서바이벌은 올해 하반기 정식 출시 예정이다. 라이온하트 스튜디오는 “개발 일정에 맞춰 추가 스크린샷 등 이미지, 인게임 플레이 영상, 사전 예약 및 정식 출시일 등 게임에 대한 추가 정보를 지속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발할라 서바이벌 개발 총괄 고영준PD는 “앞으로 트레일러 영상, 인게임 플레이 영상 등 공개를 통해 다양한 피드백을 수렴, 유저들의 기대를 뛰어 넘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개발에 전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