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세종시, 도심 곳곳 숨겨진 ‘아름다운 정원’ 12곳 선정

세종시의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시 제공

세종시가 지역 내 도심 곳곳에 숨겨진 아름다운 정원 12곳을 선정했다.

시는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이 후원한 ‘제4회 세종시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의 시상식’을 14일 개최했다.

대회는 지난 4월 1~30일 공개모집을 통해 총 48곳의 정원이 참여했다. 심사위원단은 개인정원 공공정원 마을정원 아파트정원 등 4개 분야의 가장 아름다운 정원을 3곳씩 선정했다.

대상은 서유원(장군면, 개인정원 부문), 델버로정원(장군면, 공공정원 부문), 숲과 어우러지는 대국터정원(부강면, 마을정원 부문), 모두의 달빛마을정원(아름동, 아파트정원 부문)이 수상했다.

최고의 정원상은 야생화정원(금남면, 개인정원 부문), 어머니의 사랑 구절초(장군면, 공공정원 부문), 가재마을에 꽃이 피었습니다(종촌동, 마을정원 부문), 야생화정원(새롬동, 아파트정원 부문)이 이름을 올렸다.

아름다운 정원상은 쉼터정원(소정면, 개인정원 부문), 생태감수성을 키우는 꽃길놀이터(조치원읍, 공공정원 부문), 고운동 실개천 도화길 마을정원(고운동, 마을정원 부문), 입주민과 함께하는 그린데이(고운동, 아파트정원 부문)가 받았다.

각 정원은 식물의 특성을 고려한 식재와 다채로운 공간 구성, 정원관리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공공정원 마을정원 아파트정원 부문은 유휴토지 활용 여부, 공동체의 참여도 및 지속적인 관리 가능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반영했다.

수상한 정원의 사진은 21일까지 세종시청 1층 로비에 전시된다.

세종=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