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이 얼굴이 58세” 해외서 난리난 싱가포르男…비결은

동안 외모로 국제적 이목을 끈 싱가포르 사진작가 추안도 탄. 인스타그램 캡처

싱가포르의 50대 패션 사진작가가 준수한 동안 외모로 국제적 화제에 올랐다.

13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1966년생인 추안도 탄(58)은 80년대에 모델로 데뷔해 약 10년 전부터 패션 사진작가로 활동 중이다. 그의 동안 외모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빠르게 입소문을 탔다.

탄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에는 “많아야 20대 후반이나 30대 정도로 보인다” “외모 관리를 어떻게 하는 거냐” 등의 댓글이 줄줄이 달리곤 한다. 그의 계정 팔로워 수는 154만명에 육박한다.

동안 외모로 국제적 이목을 끈 싱가포르 사진작가 추안도 탄. 인스타그램 캡처

탄은 직접 올린 게시물에서 “내가 아예 늙지 않는다면 거짓말일 것이다. 하지만 우리는 최소한 건강하고 행복하게 늙기 위한 노력을 할 수 있다”면서 “오늘도 건강하게 식사했나. 잠깐의 산책이라도 했나”라고 물었다.

탄은 최근 현지 언론 더 스트레이츠 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동안과 건강 비결을 공개한 바 있다. 그는 “우리가 먹는 것이 우리의 외모에 상당한 영향을 준다”며 “건강한 신체와 정신을 위해선 식단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평소 아침식사로 완숙 달걀 6개에 과일과 아보카도를 곁들여 먹는다. 다만 콜레스테롤 수치를 유지하기 위해 달걀 6개 중 노른자 2개는 버린다. 점심과 저녁에는 닭고기와 구운 채소, 생선 국물 등을 섭취한다. 술과 담배는 전혀 하지 않는다.

동안 외모로 국제적 이목을 끈 싱가포르 사진작가 추안도 탄. 인스타그램 캡처

탄은 “커피와 차를 피하면서 수분을 유지하기 위해 물을 많이 마신다”며 “좋아하는 음식은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과 채소가 들어간 맑은 수프”라고 했다.

유산소와 근력 운동의 중요성도 언급했다. 그는 “매일 수영하고, 러닝머신 위에서 걷는 것도 좋아한다. 근력 운동도 필수”라고 전했다.

실제로 미국 국립 심장 폐 혈액연구소(NHLBI)는 “몸에 수분이 부족할 경우 노화를 가속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