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라그나로크: 여명’ 中 판호 발급

그라비티 제공

‘라그나로크’ 지식재산권(IP)의 중국 서비스 길이 또 열렸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그라비티의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라그나로크: 여명’(중문명 仙境传说:破晓)이 최근 판호(版號·게임 서비스 허가증)를 받았다.

이 게임은 라그나로크 원작의 따뜻한 색채감을 삽화로 재해석한 게 특징이다. 인공지능(AI) 보조를 통해 전투 조작을 간소화하고 유저의 취향에 따라 전투 모드를 선택할 수 있다.

그라비티는 지난해부터 ‘라그나로크 오리진’ ‘라그나로크X : Next Generation’ ‘라그나로크 온라인’ 등 3종의 중국 판호를 받은 바 있다. 다만 아직까지 해당 IP로 현지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내진 못했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