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부산 폐수처리 공장서 폭발추정 화재…2명 부상

부산 사상구 감전동 폐수처리공장에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났다. 부산소방본부 제공

13일 오전 10시 21분쯤 부산 사상구 감전동 폐수처리 공장에서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현재까지 2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부산소방본부에 따르면 공장 폐수처리동 내부 폐수 찌꺼기 건조 설비가 알 수 없는 원인으로 폭발했다.

폭발의 충격으로 해당 공장 3개동 중 2개동이 파손되고, 인근 건물에도 피해가 발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당국은 추가 인명피해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