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하회 탈놀이 이수자 11명 ‘국가무형유산 우수 이수자’ 선정

2년 주기로 선정…이수자는 2년 동안 전승 활동 장려금 받게 돼

국립무형유산원에서 추진한 ‘2024 국가무형유산 우수 이수자’에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이수자 11명이 선정됐다. 사진은 공연을 마친 하회별신굿탈놀이 출연진. 안동시 제공


경북 안동시는 국립무형유산원에서 추진한 ‘2024 국가무형유산 우수 이수자’에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이수자 11명이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국가무형유산 우수 이수자’는 국립무형유산원에서 국가무형유산 이수자의 안정적인 전승활동 지원을 위해 올해부터 시행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국가무형유산 이수자로서 3년 이상 전승 활동을 하는 사람 중 종목 보유자나 보유단체, 전수교육학교 추천을 받아야 한다.

이번 심사에서는 국가무형유산 160개 종목 이수자 7197명을 대상으로 심사한 결과 총 278명이 우수 이수자로 선정됐다.

우수 이수자는 2년 주기로 선정하며 선정된 이수자는 앞으로 2년 동안 전승활동 장려금(월 50만원)을 받게 된다.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우수 이수자들은 신(NEW) 전승 교육 콘텐츠 개발, 새로운 하회별신굿탈놀이 전승자 육성, 탈춤 서포터즈 육성, 캐릭터별 전형 기록화 등 다양한 전승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오중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장은 “처음 시행한 국가무형유산 우수 이수자 지원 사업에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 이수자가 대거 선정돼 매우 기쁘다”며 “국내는 물론 전 세계로 하회별신굿탈놀이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선정을 계기로 하회별신굿탈놀이 젊은 이수자들이 현시대에 맞는 전승 활동으로 내·외국인에게 안동 위상을 알리고, 하회별신굿탈놀이 전승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동=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