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의정부성모병원, 캄보디아서 의료봉사 펼쳐

2012년부터 실시…올해 10회차 맞아
2~9일 캄보디아 주민 1782명 진료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은 성모클리닉 해외의료봉사단이 6월 2일부터 9일까지 6박 8일의 일정으로 캄보디아 해외의료봉사를 마치고 돌아왔다고 13일 밝혔다.

성모클리닉 해외의료봉사단은 2012년부터 매년 세계적으로 의료취약지역으로 떠나 의료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잠시 휴식기를 거치고 지난해 재개해 올해 10회차를 맞았다.

이번 의료봉사에는 이상훈 영성부원장을 총단장으로 의료팀장 소아청소년과 김영훈 교수, 소화기내과 김성수 교수, 산부인과 김찬주 교수, 소아청소년과 채희수 교수와 김옥희 영성간호부장과 간호사, 약사, 방사선사, 물리치료사, 치위생사, 행정 등 총 26명의 봉사단원이 참여했다.

의료봉사단은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 서남쪽 코미소 클리닉과 빈민가를 찾아 총 1782명에게 의료봉사를 펼쳤다.

이상훈 의료봉사단 총단장은 “봉사는 자기만족이 아니라, 봉사를 받는 이의 만족이라는 생각을 가지게 한 시간이었다”며 “함께 해주신 교수님들과 간호사 선생님들 그리고 열심히 도와주신 교직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의정부성모병원 해외의료봉사단이 방문한 캄보디아 프놈펜 지역 코미소 클리닉은 2017년부터 가톨릭학원의 사회복지법인의 도움으로 상시 진료소를 개소했다. 2022년에 신축 확장 이전을 완료해 대규모 의료시설을 갖춘 이곳은 감기를 비롯한 열성질환, 피부질환, 영양부족 등의 질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이 많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