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가거도 해상서 9명 탄 어선 전복…1명 사망·2명 실종

전복선박 사고 현장에서 수색 작업 중인 해경

전남 신안군 가거도 해상에서 9명이 타고 있던 어선이 선박과 충돌해 전복되면서 1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

해경은 실종자 구조작업과 함께 어선의 생존 선원의 진술 및 인근 통항 선박 항적을 토대로 충돌 선박을 추적하고 있다.

13일 목포해양경찰서에에 따르면 이날 새벽 3시18분쯤 신안군 가거도 북동방 18㎞ 해상에서 33t급 통영선적 근해장어통발어선이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선박에는 한국인 3명과 외국인 6명 등 모두 9명이 승선한 가운데 6명은 인근 어선에 구조됐으나 1명은 숨진채 발견됐다.

목포해경과 중앙해양특수구조단은 경비함정 6척과 항공기 5대를 투입하며 해군 함정 4척과 항공기 1대·민간선박 6척과 함께 실종자 2명(인도네시아)을 찾기 위해 수색에 집중하고 있다.

신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