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이즈게임즈, 글로벌 신작 5v5 슈팅게임 ‘프래그펑크’ 최초 공개

넷이즈게임즈 제공

넷이즈게임즈가 10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Xbox 쇼케이스에서 ‘프래그펑크(FragPunk)’를 최초 공개했다.

글로벌 신작 5대5 대전 히어로 슈팅 게임 프래그펑크는 역동적인 미래 세계를 배경으로 ‘카드시스템’이라는 독특한 콘셉트를 장착했다. 다양한 히어로 및 무기를 취향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고 ’샤드 카드(Shard Card)’라는 독특한 시스템을 통해 대전 게임 방식, 게임의 규칙을 다양하게 설정할 수 있다.

프래그펑크는 넷이즈의 핵심 스튜디오인 ‘썬더파이어’ 산하 ‘배드 기타’ 스튜디오가 개발을 맡았다. 엑스박스 시리즈 X/S와 PC를 통해 2025년 출시 예정이다.

프래그펑크는 유전적으로 진화된 ‘랜서’라는 히어로들이 세계에서 가장 귀중한 자원인 ‘글루나이트’를 두고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를 기반으로 한다. 특히 플레이 시작 전 70종에 달하는 샤드 카드를 선택할 수 있어 매 게임 라운드의 플레이 방식과 규칙을 다양화할 수 있다.

모든 대전 라운드의 시간이 2분 30초라는 짧은 시간으로 제한되기도 한다. 매우 짧은 시간 내에 다양한 능력을 지닌 히어로 및 무기의 선택, 최적의 카드 설정을 통해 승리 전략을 고민할 수 있는 재미를 더했다는 게 게임사의 설명이다.

넷이즈게임즈는 이른 시일 내에 엑스박스와 글로벌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을 통해 베타 테스트를 실시한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