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광주 연제동 파크골프장 6월 1일 개장

18홀 2만500여㎡


광주 북구는 다음달 1일 파크골프 애호가와 생활체육인을 위한 ‘북구파크골프장’ 문을 연다고 밝혔다.

18홀 규모 파크골프장은 연제동 북구종합운동장 내 2만547㎡ 부지에 조성됐다.

총길이 630m A코스(9홀)와 592m B코스(9홀) 등 18홀이다. 잔디광장과 관리사무실 등 이용자 편의를 위한 편의시설도 골고루 갖췄다.

개장식은 지역주민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기념 상징의식’ ‘경기장 라운딩’ 등의 순으로 30여분간 진행된다.

북구는 지역사회 파크골프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인프라 충족 차원에서 파크골프장을 신설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2022년부터 영산강유역환경청과 지속적 협의 과정을 거쳐 지난해 9월 북구종합운동장 유휴부지 사용 허가를 받아 사업을 추진해왔다.

사업비 13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10월부터 약 6개월 동안 조성공사를 마쳤다. 북구는 골프장 내 잔디광장에 홀을 추가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북구는 신설 파크골프장이 각종 대회 개최지로 활용돼 생활체육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인 북구청장은 “주민들이 원해온 파크골프장을 개장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체육 명소가 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