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래 불러내 폭행…옷 벗겨 촬영까지 한 분당 고교생

입력 : 2024-05-30 05:55/수정 : 2024-05-30 10:03
국민일보DB

경기도 성남시에서 고등학교 남학생이 다른 학교에 재학 중인 또래 남학생을 불러내 폭행한 뒤 옷을 벗기고 이를 촬영까지 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분당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고등학생 A군을 처벌해 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전날 접수해 수사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A군은 지난 27일 오후 성남시의 한 건물 옥상으로 고등학생 B군을 불러내 얼굴 등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또 B군에게 옷을 벗으라고 겁박하거나 무릎을 꿇린 뒤 폭언을 한 혐의도 있다.

현장에는 A군 외에 다른 남학생들도 있었으나 폭행에 가담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이들은 B군이 무릎을 꿇은 장면 등을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한 것으로 파악됐다.

A군은 또래인 B군이 SNS에서 자신에 대해 험담했다며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 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하는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