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목포 고하도 해상으로 SUV 추락…20대 운전자 구조


전남 목포시 고하도 신항 인근 해상으로 SUV 차량이 바다로 추락했으나 다행히 20대 운전자가 해경과 119구조대에 의해 구조됐다.

29일 오전 6시8분쯤 목포시 고하도 신항 인근에서 20대 남성 A씨가 몰던 SUV가 바다로 추락했다.

사고 직후 A씨는 스스로 차량에서 빠져나와 바다에 떠있던 어구를 붙잡고 있다가 해경과 119구조대에 구조됐다.

병원으로 옮겨진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사고 당시 음주운전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A씨가 졸음운전을 하다 사고 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목포=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