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순천농협, 브랜드쌀 ‘나누우리’ 베트남 첫 수출

순천농협 나누우리 베트남 수출. 전남도 제공

전남 순천농협은 28일 순천농협 미곡종합처리장에서 순천농협 브랜드쌀 ‘나누우리’의 베트남 첫 수출을 기념한 상차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상차식에는 유현호 순천시 부시장, 한춘옥 도의원, 주철호 순천시지부장, 최남휴 순천농협 조합장, 순천농협 RPC위원, 농업인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수출은 순천쌀(나누우리) 3t, 수출액 6000불로 순천시와 순천농협이 함께 마케팅을 가져 이뤄냈다. 첫 수출 물량은 적지만 수출활성화에 활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순천농협 최남휴 조합장은 “최근 순천농협 미곡종합처리장 현대화사업 완료와 철저한 미질관리가 수출로 이어졌다”면서 “순천시와 함께 향후 수출이 확대 될 수 있도록 노력하여 농가소득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순천농협 대표 브랜드 쌀인 ‘나누우리’는 전남 대표품종인 ‘새청무’쌀로 만들어 밥맛이 좋고 밥알에 탄력이 있어 인기가 높다. 2021년~2023년까지 3년 연속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쌀 우수상에 선정됐다.

순천=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