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추경호 “채상병특검법 가결시 민주당 탄핵열차 시동걸 것”

28일 재표결 앞두고 여당 의원 표 단속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8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비상의원총회에서 '채상병 특검법' 반대 표결을 할 것을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8일 ‘채상병 특검법’ 재표결을 앞두고 “특검법이 가결되면 야당은 곧바로 탄핵 열차에 시동을 걸 것”이라며 표 단속에 나섰다.

추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사건의 신속한 진상규명을 위해 경찰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에서 수사를 진행 중”이라며 “수사기관 수사가 원활하게 진행되도록 지원을 다하는 게 우선 아니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결과가 나왔는데도 국민적 의혹을 해소 못하면 우리 당이 먼저 나서겠다. 우리가 먼저 특검을 추진하겠다”며 “하지만 특검법은 민주당이 정쟁과 분열을 위해 만든 악법이다. 민주당이 만들고 민주당이 수사하는 민주당을 위한 악법”이라고 주장했다.

추 원내대표는 “겉으로는 외압 의혹 수사를 내세우지만 속내는 국정을 흔들고 탄핵을 추진하고 이재명 대표 사법 리스크에서 시선을 돌리기 위한 것이다. 그래서 헌법에 보장된 대통령 재의 요구권이 행사된 것”이라고 했다.

이어 “오늘 이 특검법이 가결되면 야당은 곧바로 탄핵 열차에 시동을 걸 것”이라며 “의원 여러분 한 분 한 분께서 생각하는 바가 있다. 하지만 국민의힘은 집권여당으로서 법치주의에 입각해 판단을 내려야 한다”고 호소했다.

성윤수 기자 tigri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