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천안시, 노인가구 실태조사 착수

박재현 천안시 복지문화국장 등이 28일 시청에서 열린 ‘노인가구 실태조사 용역’ 착수보고회에 참석해 연구 범위 등을 논의하고 있다. 천안시 제공

충남 천안시는 28일 노인복지 정책 수립을 위해 노인가구 실태조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날 ‘노인가구 실태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노인복지 실태조사 연구의 범위와 방법, 세부 내용, 추진계획 등을 공유했다.

10월까지 노인인구 증가에 따른 변화에 대응하고 노인복지정책에 활용하기 위해 노인인구 실태를 조사해 생활실태와 복지욕구를 파악할 계획이다.

박재현 시 복지문화국장은 “65세 이상 노인 1000가구를 대상으로 복지 욕구와 생활 실태를 확인할 것”이라며 “이번 용역을 통해 올바른 노인복지 정책방향을 제시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천안=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