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김민수와 홍수민, 빛고을중흥배 아마골프선수권대회 남여부 우승

지난 24일 끝난 빛고을중흥배 아마골프선수권대회에서 남여부 우승을 차지한 김민수와 홍수민이 광주광역시골프협회 한창희 회장(가운데)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대한골프협회 제공

국가 상비군 김민수(호원방통고1)와 홍수민(천안중앙방통고2)이 제22회 빛고을중흥배 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남여부 우승을 차지했다.

김민수는 지난 24일 전남 나주시 골드레이크CC 힐-밸리 코스(파72)에서 막을 내린 대회에서 나흘간 최종합계 21언더파 267타를 기록, 차우진(한체대3)의 추격을 1타 차 2위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여자부 홍수민은 나흘간 최종합계 14언더파 274타로 표송현의 추격을 2타 차이 2위로 따돌리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광주광역시골프협회(회장 한창희)가 주최하고, 대한골프협회(회장 강형모)가 주관하는 이 대회에는 각 부별 KGA랭킹시스템 88위 이내 선수와 예선전 상위 성적자 12명 등 남여 각각 100명씩 총 200명의 선수가 출전, 경쟁을 펼쳤다.

대회 우승자에게는 2025년 국가대표 선발에 필요한 KGA랭킹시스템 포인트 600점, 2위에게는 440점, 3위에게 360점이 각각 배점됐다. 이에 따라 김민수와 홍수민은 2025년 국가대표 선발에 한층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정대균 골프선임기자 golf560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