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2024 양주·지작사 드론봇 페스티벌’ 성황리 마무리

3일간 일정 동안 6만명 방문
명실상부 전국 축제로 발돋움

입력 : 2024-05-26 20:25/수정 : 2024-05-26 20:39
강수현 양주시장이 ‘2024 양주·지작사 드론봇 페스티벌’ 개회식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양주시 제공

경기 양주시는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열린 ‘2024 양주·지작사 드론봇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막을 내리며 대한민국의 전국적인 축제로 한 걸음 다가섰다고 밝혔다.

‘차세대 무기체계와 4차산업 미래 비전이 함께’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축제에는 6만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며 뜨거운 관심이 모였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우리 군이 보유한 첨단 전투 장비와 드론봇 전투체계를 선보이는 한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LIG넥스원, 대한항공, KAI,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등 국내 선도기업들의 드론봇 제품과 미래 비전을 선보여 특히 큰 주목을 받았다.

지난 24일 행사 첫날 열렸던 개막식에는 육군항공대 축하 비행으로 포문을 열며 특전사 고공강하, 특공무술 시범, 아미타이거 전투체계 시연, 태권도 시범이 진행됐으며 대한민국 공군 특수 비행팀 ‘블랙이글스’가 양주시 상공에서 에어쇼를 펼치며 피날레를 장식했다.
대한민국 공군 특수 비행팀 블랙이글스의 에어쇼. 양주시 제공

이어 지난 25일 오후 공연에는 1군단 군악대의 특별기획 음악공연을 시작으로 지상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에 복무하고 있는 아이돌그룹 틴탑 메인 댄서 ‘창조’의 무대, 국내 국가대표 RC헬기 이영빈 선수의 RC헬기 프리스타일 퍼포먼스, 트로트 가수 홍자의 축하무대, 양주시의 유명 전통 예술단체인 양주살판의 대북 퍼포먼스 태고의 울림 무대가 이어졌다.

아울러 이날 국제스피드스케이트장 양주시 유치 염원을 담은 ‘드론 라이트 쇼’가 진행돼 관람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26일에는 민관군 화합의 의미를 담은 행사로 ‘광적면민 건강 걷기 축제’가 열렸고, 이어 진행된 폐막식에는 3일간 열정적으로 펼쳐진 드론봇 경연대회 입상자에 대한 시상식이 열렸다. 이번 드론 레이싱 부문에서는 세계대회 1위로 유명한 김민찬 선수가 우승했다.
국제스피드스케이트장 양주시 유치 염원을 담은 드론 라이트 쇼. 양주시 제공

시민들은 이번 축제의 성공을 이끈 주요 키워드 중 하나로 모범적인 축제 운영 방식을 꼽았다.

시와 지작사는 이번 축제를 위해 행사 기간 관람객들을 사로잡을 다양한 볼거리와 먹을거리, 즐길 거리를 준비했다.

행사장 전면에는 K-2 전차, 수리온 헬기 등 우리 군의 최첨단 전투 장비가 전시돼 기념 촬영을 하는 관람객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행사장 중앙에는 요식업계에서 잔뼈가 굵은 광적면 상가번영회 회원들이 먹거리 장터를 운영해 뛰어난 맛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관람객들의 입을 즐겁게 했다.
광적면 상가번영회 회원 등이 마련한 먹거리 장터 퍼포먼스. 양주시 제공

특히 광적면 상가번영회에서 자체 상황본부를 설치해 자체적인 청결 관리 및 현장 민원과 같은 이용상의 문제를 즉시 해결하는 등 체계적 운영으로 모범적인 축제의 면모를 보여줬다는 평가다.

또한 행사장 후면에는 양주시 상공회에서 운영하는 지역기업을 알리는 홍보존이 조성돼 지역 내에서 생산한 우수 제품들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하는 자리가 마련되는 등 관람객의 만족도를 한층 높였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이번 축제가 많은 분의 적극적인 헌신과 참여 속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돼 매우 기쁘다”며 “내년에 가납리비행장에서 더욱 성대한 축제로 다시 만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