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바다에서도 산에서도”…제주 공공와이파이 설치 확대

올해 말까지 신규 150대 추가
기존 512대 고도화 노후 개선


제주지역 공공와이파이(WiFi)가 확대되고, 속도도 더 빨라진다.

제주도는 디지털 복지 강화를 위해 올해 말까지 신규 공공와이파이 단말기 150대를 추가 설치하고, 노후 공공와이파이의 품질 개선 작업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새롭게 단말기가 설치되는 곳은 마을회관, 청소년문화의집, 해수욕장 등 74곳이다.

또 2018년 495곳에 설치한 공공와이파이 512대를 고성능·고사양 장비로 교체한다.

특히 올해는 최상의 인터넷 속도를 제공하기 위해 와이파이 6(WiFi 5→WiFi 6)장비를 확대 설치할 방침이다.

제주도는 지난 2012년부터 관광 명소와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를 중심으로 총 5799대의 와이파이를 설치했다.

오는 2026년까지 6300개 공공와이파이 설치를 계획하고 있다.

양제윤 제주도 혁신산업국장은 “공공와이파이는 통신요금 부담을 덜고 정보접근성을 보장하는 기반시설인 만큼 공공와이파이 고도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제주=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