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위메이드, ‘미르M’ 中 더나인 퍼블리싱 계약


위메이드가 중국 게임사 더나인과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 중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미르M은 PC 온라인 게임 ‘미르의 전설2’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지식재산권(IP) 정식 계승작이다. 지난 2023년 중국 국가신문출판서로부터 현지 서비스명 ‘모광쌍용’으로 서비스 허가(외자 판호)를 받았다.

더나인은 1999년 중국에 설립된 온라인 및 모바일 게임 회사다. 2004년엔 미국 나스닥에 상장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위메이드는 더나인과 함께 본격적인 중국 서비스 준비에 돌입한다고 전했다. 서비스 일정은 추후 공개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