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도지코인 실제 모델 ‘시바견’…무지개 다리 건넜다

시바견 카보스 견주 사토 아츠코 블로그 캡처

특정한 용도 없이 장난으로 발행된 밈 코인(Meme Coin) 가운데 전 세계적인 화제 불러왔던 ‘도지코인’의 실제 모델 시바견 ‘카보스’가 세상을 떠났다.

카보스 견주 사토 아츠코는 24일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카보스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다고 전했다. 아츠코는 “카보스는 (이날 오전) 나의 쓰다듬는 손길을 느끼며 고통 없이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다”며 “카보스는 세계에서 사장 행복한 개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저는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주인이었다. 많은 사랑을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카보스는 도지코인의 실제 모델로 유명하다. 2010년 블로그에 올라온 카보스의 어리둥절한 표정이 온라인상에서 널리 퍼지면서 일종의 밈이 됐다. 이후 도지코인 개발자인 빌리 마커스와 잭슨 파머가 이를 공식 로고에 넣었다. 도지코인이라는 명칭도 당시 시바견의 영문 표기인 ‘Shiba dog’을 우스꽝스럽게 변용한 ‘시베 도지’(Shibe doge)에서 비롯됐다. 2021년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도지코인 열풍에 불을 지피면서 카보스는 세상에서 가장 유명한 개가 됐다.
국민일보 DB

카보스는 최근 수년간 담관간염과 만성림프구백혈병 등으로 투병 생활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2008년 보호소에서 카보스를 입양한 보호자 아츠코는 그간 카보스에 대한 소식을 인스타그램 등에 전해왔다. 카보스 사망 이후 아츠코는 오는 26일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일본 나리타시의 한 장소에서 카보스의 송별회를 연다는 소식을 전했다.

카보스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각국의 누리꾼들이 애도를 표했다. 아츠코의 블로그와 인스타그램에는 “카보스에게 힘을 얻었다. 언제까지나 잊지 않겠다” “카보스가 하늘에서도 웃고 있을 것 같다” “명복을 빈다 카보스. 네가 전한 기쁨은 헤아릴 수 없을 것이다” 등의 댓글이 쏟아졌다.

이정헌 기자 hle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