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조성윤 리젠에스신경외과 원장, 뇌척수 분야 연구기금 기부

한국뇌척수연구재단 900만원 기부
조성윤 원장 “꾸준히 힘 보탤 것”

입력 : 2024-05-24 12:40/수정 : 2024-05-24 14:03
조성윤(앞줄 오른쪽) 리젠에스신경외과의원 원장이 한국뇌척수연구재단에 연구기금을 전달하고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재구 기자


경기 김포시 장기동 소재 리젠에스신경외과의원 조성윤 원장이 지난 22일 오후 한국뇌척수연구재단에 연구기금 900만원을 기부했다.

서울대학교병원 신경외과에 설립된 한국뇌척수연구재단은 전문연구와 국내외 학술교류 등을 통해 의학 발전에 기여하는 단체다.

이날 기탁식에는 뇌종양 수술 권위자이자 다음 달 대한뇌종양학회 회장에 취임하는 김재용 분당서울대병원 신경외과 주임교수가 재단 이사 자격으로 참석해 조성윤 원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조성윤 원장은 대학병원과 종합병원에 22년간 재직하고 올해 초 김포시 장기동에 리젠에스신경외과의원을 개원했으며, 기부금은 개원식 때 답지한 성금에 사재를 더해 마련했다.

기부금 전달을 마치고 조성윤 원장은 “개원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많은 분께서 축하를 해주고 싶다는 의사를 밝히셨는데, 금방 없어질 화환보다는 더 의미 있는 곳에 이를 전하면 어떨까 해서 기부를 생각했다”며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뇌척수 분야 연구에 꾸준히 힘을 보탤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성윤 원장은 송경선 김포 뉴고려병원 뇌신경센터장과 함께 개설한 유튜브채널 ‘우리동네 신경외과’(우리동뇌)로도 유명세를 타고 있다. 일반의 관심이 높지 않은 분야임에도 그때그때 사회 이슈가 되는 의학지식을 흥미롭게 해설하는 방식으로 구독자 8만5000명을 보유하고 있다.

리젠에스신경외과 이름의 리젠(regeneration)은 ‘재생·되살리는’, 에스(S)는 ‘특별한(special)’, ‘뇌졸중(stroke)’, ‘척추(spine)’의 의미를 담고 있다.

김포=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