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경남은행 ‘창립54주년 기념식’...창립 기쁨 지역 사회와 나눠

22일 BNK경남은행 본점 강당에서 열린 창립 54주년 기념식에서 예경탁 은행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이 창립의 기쁨을 지역 사회와 함께 나누고자 기념식과 콘서트를 했다.

경남은행은 지난 22일 창립 기념일을 맞아 본점 대강당에서 예경탁 은행장과 경영진, 본부 부서장, 영업점장 등 200여명이 참석해 ‘창립54주년 기념식’을 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창립 기념식 축전 축하 영상에서는 빈대인 BNK금융그룹 회장과 박완수 경남도지사, 김두겸 울산시장, 최재호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장, 이윤철 울산상공회의소 회장, 손아섭 NC다이노스 선수, 홍명보 울산HD FC 감독 등이 경남은행 창립을 축하했다.

이어 경남은행 발전을 위해 성실히 근무해 온 10·20·25·30년의 장기근속 직원과 뛰어난 역량을 발휘한 우수 직원을 격려하는 시상도 진행됐다.

예 은행장은 “지난 54년간 경남은행이 지역과 함께 성장한 것은 고객과 지역민의 사랑과 성원 덕분이다”며 감사를 전하고, “급변하는 금융환경 속에서도 초심을 잃지 않고 고객과의 신뢰를 바탕으로 경남은행만의 특화된 경쟁력을 갖춰 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에는 창립 54주년을 축하하는 ‘경남은행과 함께하는 ’3테너 콘서트’가 창원 성산아트홀 대극장에서 열려 콘서트에 초청된 고객과 지역민 1300여명은 품격 있는 공연의 매력을 느끼고 감동의 시간을 보냈다.

한편 경남은행은 창립 54주년을 맞아 창립의 기쁨을 지역민 그리고 고객과 함께 나누고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했다.

지난달 가족 단위 지역민들이 추억을 쌓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경남은행 가족 문화 페스티벌’(경남은행 백일장, 미술대회)을 경남과 울산에서 동시에 개최했다.

또 NC다이노스 야구 경기에 각종 볼거리와 이벤트가 더해진 ‘경남은행 야구관람 행사’에 지역 기업체 임직원 가족과 복지시설 아동 그리고 경남은행 임직원 등 2000여명을 초청했다.

이 외 고객과 함께하는 ‘문화공연 행사’와 지역 스타트업들을 지원하고 응원하는 ‘스타트업 간담회’ 등을 통해 창립54주년을 기념했다. 향후 경남과 울산의 우수 학생들을 선정해 장학금과 장학증서도 수여할 계획이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