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별밤지기’ 이문세 돌아온다…13년 만에 라디오 복귀

가수 이문세. 케이문에프엔디 제공

가수 이문세가 13년만에 라디오 DJ로 복귀한다.

MBC는 이문세가 다음 달 3일부터 시작하는 새 라디오 프로그램 ‘안녕하세요 이문세입니다’를 통해 청취자들을 만난다고 22일 밝혔다. 2011년 ‘오늘 아침 이문세입니다’ 이후 13년 만의 라디오 DJ 복귀다.

‘안녕하세요 이문세입니다’는 MBC 표준FM(수도권 95.9MHz)에서 평일 오전 11시에 방송된다.

이문세는 1985~1996년 MBC 라디오의 대표 프로그램인 ‘별이 빛나는 밤에’의 DJ로도 활약한 바 있다.

당시 청소년이 주애청자였던 이 프로그램은 큰 인기를 끌었고 그에겐 ‘전설의 별밤지기’, ‘밤의 문교부장관’이란 애칭도 붙었다.

가수 손태진과 코미디언 안영미도 MBC 라디오 새 DJ로 청취자들을 만난다.

성악가에서 크로스오버 가수, 트로트 가수로 변신한 가수 손태진은 낮 12시에 방송되는 표준FM ‘트로트 라디오’에서 첫 DJ를 맡는다.

출산을 위해 하차했던 코미디언 안영미는 MBC FM4U(수도권 91.9MHz)의 간판 프로그램인 ‘2시의 데이트’ DJ로 복귀해 1년 만에 청취자들을 다시 만난다.

최다희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