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 시신 발견

입력 : 2024-05-22 16:47/수정 : 2024-05-22 17:58

광주의 한 아파트 인근에서 영아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58분쯤 광주 서구 광천동 한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 시신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숨진 영아는 해당 상가의 업주가 화장실 변기가 있는 칸에서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태어난 지 1개월이 지나지 않은 것으로 추정되며, 부패가 진행 중인 상태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누군가 출산한 영아를 유기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승연 기자 kit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