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싱가포르항공 여객기 난기류에 비상착륙…1명 사망

입력 : 2024-05-21 20:25/수정 : 2024-05-21 23:39
싱가포르항공 보잉 777-312ER 항공기의 모습. AP연합뉴스

싱가포르항공 여객기가 21일 난기류를 만나 태국 방콕에 비상착륙 하면서 1명이 사망했다.

싱가포르항공은 페이스북을 통해 “영국 런던발 SQ321편 여객기가 이날 오후 3시45분 태국 방콕에 비상착륙 했다. 탑승객 1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다쳤다”며 “고인의 가족에게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73세 영국인 남성으로, 사인은 심장마비인 것으로 알려졌다. 7명은 중상을 입었고 현재 18명이 병원에 입원해 있는 상태다. 다만 태국 현지 매체 등은 최소 30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싱가포르항공은 해당 항공기가 보잉777-300ER 기종이라고 확인했으며, 승객 211명과 승무원 18명이 탑승해 있었다고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항로 추적 사이트인 ‘플라이트 레이더24’를 인용해 “고도 1만1300m에서 순항하던 여객기가 이륙 약 11시간 후 미얀마 인근 안다만해 상공에서 5분 만에 9400m까지 급하강한 후 방콕에 착륙했다”고 설명했다.

한 승객은 로이터에 “갑자기 비행기가 기울면서 흔들렸고 급격하게 하강하면서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은 사람은 좌석 위 수하물 칸에 머리를 부딪쳤다”고 말했다.

항공사 측은 “태국 당국과 협력해 필요한 의료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은현 기자 e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