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행안부 “대구·경북 통합 논의 위한 4자 회동 추진”


행정안전부가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4자 회동을 추진한다.

행안부 관계자는 20일 “이상민 장관과 우동기 대통령직속 지방시대위원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홍준표 대구시장의 4자 회동의 안건과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며 “일정은 다음주가 될 수도 있고 그것보다 조금 더 밀릴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앞서 이날 이 장관에게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지원할 방안을 모색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홍 시장은 최근 경북도를 없애고 국가와 지자체로 이어지는 통합 대구시 구상을 내놓은 바 있다. 이날도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번 대구, 경북 통합 추진은 양적 통합에 불과했고, 이번에 시도하는 대구, 경북 통합은 질적 통합”이라며 “새로운 대구굴기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이현 기자 2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