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네오위즈, 지노게임즈와 ‘안녕서울 이태원편’ 퍼블리싱 계약 체결

네오위즈 제공

네오위즈는 1인 개발사 지노게임즈가 개발 중인 ‘안녕서울 : 이태원편’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안녕서울 : 이태원편은 지구 종말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퍼즐 플랫포머 게임이다. 황폐해진 이태원 도심과 화려한 네온사인, 도트 그래픽 연출이 특징이다.

이 게임은 김진호 지노게임즈 대표가 준비 중인 3부작 중 첫 번째 작품이다. 지난해 12월 글로벌 PC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을 통해 데모 버전을 공개했으며 올해 하반기 스팀 얼리엑세스(앞서 해보기) 예정 중이다.

네오위즈는 뛰어난 게임성과 독창적인 이야기를 갖춘 안녕서울 : 이태원편의 성장 잠재력을 높게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인디 게임 발굴과 지원에 적극적인 네오위즈와 함께하게 돼 무척 기쁘다”면서 “얼리엑세스 출시까지 개발에 전념해 이용자분들께 색다른 재미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