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광주대 호텔외식조리학과, 경연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국내 최대 규모 국제요리&제과 대


광주대는 호텔외식조리학과 재학생들이 2024년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 경연대회에서 금상 1, 은상 2팀이 입상했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최대 규모 경연대회에서 기대 이상의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광주대는 지난 17~19일 사단법인 조리협회에서 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 등 19개의 정부기관 후원으로 개최된 이 대회에서 동아리 레스토랑 요리 분야에 이윤혁(4학년) 외 1명이 비프웰링턴과 도미 스테이크를 만들어 금상을 받았다.

임성훈(3학년) 1명은 한식 상차림 분야에서, 박명중(1학년)외 1명은 디저트 분야에서 각각 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대회에는 전국 1400개 팀 4500명이 참가해 50개 이상의 분야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광주대 호텔외식조리학과는 외식경영·조리·제과제빵·식품의 이론적 지식을 바탕으로 조리실무 기술을 배양하고 현장에서 요구하는 실무능력위주의 교육을 펼쳐 호텔·외식 분야 전문인을 양성하고 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