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덕적도 해안 절경 품은 ‘독끝부리 해안탐방로’ 준공

덕적 독끝부리 해안탐방로. 옹진군 제공

인천 옹진군은 20일 덕적도에서 ‘덕적 독끝부리 해안탐방로’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덕적도 도우 선착장 서측 전망데크에서 열린 준공식은 문경복 옹진군수를 비롯한 주요 내빈과 지역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축사, 테이프커팅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총사업비 22억원이 투자된 독끝부리 해안탐방로는 총연장 457m, 폭2m 교량 구조의 안전한 해상보행교다. 덕적도의 해안 절경을 편안하게 걸으며 감상할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문 군수는 “덕적도는 넓고 깨끗한 백사장이 매력적인 서포리 해수욕장을 비롯해 트레킹 코스로 유명한 국수봉과 비조봉 등 10여개의 산행코스, 해송 군락 산림욕장, 능동자갈마당 등 수려한 자연경관을 즐기면서 힐링하기 좋은 아름다운 섬”이라며 “독끝부리 해안탐방로가 덕적도의 떠오르는 명소로 자리 매김할 것을 기대하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덕적도의 아름다움을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33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