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홍남표 창원시장 폴란드 국방부 차관 만나 K방산 세일즈

25일 창원의 현대로템을 방문한 파베우 베이다 폴란드 국방부 차관(가운데)와 홍남표 창원시장(오른쪽)이 이용배 현대로템 대표의 안내를 받아 회사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창원시 제공

경남 창원시는 폴란드 국방차관 등 폴란드 국방대표단이 25일 창원의 현대로템과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방문, 환화AS와는 천무EC2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이날 파베우 베이다 폴란드 국방부 차관과 마르친 쿨라섹 국유재산부 차관 등 폴란드 국방과 군비청 고위 간부 21명을 만나 방산 세일즈에 힘을 보탰다.

폴란드는 지난 2022년 K2 전차와 K9 자주포, FA-50 전투기, 천무 다련장로켓 등 442억 달러 규모의 계약 체결을 통해 한국의 방위산업 핵심 파트너가 됐다.

홍 시장은 지난해 9월 한국이 리드 국으로 선정된 폴란드 최대 방산 전시회인 MSPO 2023에 참석해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 최대 방위산업 국영기업인 PGZ회장을 만나 K-방산 핵심 도시 창원을 알렸다.

25일 한화 에어로스페이스를 방문한 파베우 베이다 폴란드 국방부 차관(왼쪽 7번째)과 홍남표 창원시장(왼쪽 5번째, 손재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왼쪽 6번째)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창원시 제공

또 지난해 9월 현대로템의 현지생산 컨소시엄 계약사인 WZM사가 소재한 포즈난시와 우호 협력을 맺어 방위산업을 주축으로 민수영역까지 교류 협력을 확대 했다.

시는 무엇보다 전방위 네트워크 구축과 지역 방산기업의 유럽 시장 공략을 위한 방산 외교에 주력해 이에 화답하듯 올해 3선 시장에 당선된 야책 야스코비악 포즈난 시장이 지난 1월 말 창원시를 방문했다.

홍 시장은 이번 폴란드 국방부 차관을 비롯한 고위 간부들을 만나 K 방산의 전초기지로서의 창원시 위상을 알리는 동시에 폴란드와의 깊은 인연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베이다 폴란드 국방부 차관은 “폴란드 국방부 장관을 대신해 감사하다는 말씀 전해드린다”며 “한국의 뛰어난 기술력이 폴란드 국방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홍 시장은 “한국과 폴란드 간 방산 무기체계 계약이 성공적으로 이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 창원시는 한국과 폴란드의 방위산업 교류에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다”고 밝혔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