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청렴 실천 선언 김동연 “경기도는 언제나 맑음”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직원이 내부 공모로 제출한 청렴 슬로건 “경기도는 언제나 맑음”을 언급했다.

김 지사는 지난 24일 도청에서 열린 도정 열린회의에서 청렴 실천 선언식 및 반부패 법령 교육을 실시한 후 “우리 간부들이나 기관장 등 직원 모두가 흐리고 우중충하고 비 오는 마음이 아니라 맑은 마음으로 도민들 위해 진정성을 다했으면 좋을 것 같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청렴 실천 선언에는 김 지사를 포함해 도청 실국장, 도 공공기관 기관장 등 80여 명이 함께 했다.

청렴 실천 선언식에서 참석자들은 ‘경기도를 대표하는 공직자로서 법과 원칙을 준수하고, 업무수행 과정에서 언제나 공익을 우선하며 서로를 존중하고 배려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는데 솔선수범하겠다’는 실천 다짐을 외쳤다.

이와 함께 김 지사와 28개 도 공공기관 기관장이 퍼즐 조각을 모두 함께 부착했고, ‘부패 0 청렴 100, 청렴하면 경기도다!’라는 청렴 슬로건이 담긴 대형 청렴퍼즐을 완성했다.

도는 공직자들의 청렴 수준을 높여 도민이 신뢰하는 투명하고 청렴한 경기도를 실현하기 위해 스스로 바로 서는 공직사회, 서로가 연결되는 청렴가치, 모두가 함께하는 청렴실천, 부패요인 사전예방 등 4대 전략 20개 중점 과제를 적극 추진한다.

특히 참여형 청렴 시책으로 부서별 업무 특성에 맞는 청렴 실천과제를 발굴·추진해 부패취약분야 개선 및 기관 청렴도 향상에 기여하고, 스스로 성장하는 학습동아리 ‘청렴시그널’ 운영 등 주도적·자율적인 청렴 활동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민간 전문가가 주도적으로 개발한 청렴정책을 경기도, 시·군, 도 공공기관, 민간단체 등과 함께 이행하는 공동과제로 선정해 추진함으로써 청렴 수요자인 도민 눈높이에 맞는 내실 있는 반부패 시책을 공유·확산할 계획이다.

도는 17일까지 청렴에 대한 전 직원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조직 내 청렴문화를 확산하고자 청렴 슬로건 공모를 실시한 바 있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