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올해도 ‘과학도시 대전’서 만나요…대한민국 과학축제 25일 개막


국내 대표 과학축제인 ‘대한민국 과학축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전에서 열린다. 비수도권 최초의 2년 연속 개최다.

대전시는 25~28일 대전엑스포 시민광장 및 엑스포 과학공원 일대에서 2024 대한민국 과학축제가 개최된다고 24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시가 공동으로 주최하며 ‘대한민국 과학기술대전’과 통합해 개최한다.

축제 주제는 일상과 과학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는 의미를 담아 ‘세상에서 가장 큰 연구실’로 설정했다.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과학 뮤지엄, 과학 라운지, 과학 테마파크, 과학 실험실, 과학 톡톡 등 5개 공간으로 테마를 나눠 운영한다.

대한민국 과학기술대전 전용공간인 과학 뮤지엄은 우주·양자·인공지능(AI) 등 12대 국가전략기술 분야의 첨단기술, 대표 기업들의 제품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출연연의 최신 R&D 연구성과도 확인 가능하다.

과학 라운지는 한밭수목원 원형광장을 활용해 특별 휴게공간을 조성했다. 지친 심신을 재충전 할 수 있도록 과학·힐링을 접목한 힐링 공간을 구성했다.

과학 테마파크는 레이저쇼·야시장·과학도서관 등의 즐길거리가 마련됐으며, 과학 실험실에서는 거대 무중력 체험장치 및 과학 방탈출 등의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다.

메인무대를 활용하는 과학 톡톡은 스타 과학자 초청강연, 과학 뮤지컬, 과학마술 콘서트 등 과학과 대중을 연결하는 강연·공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부대행사로는 대덕특구 연구소의 열린 과학 투어, 과학마을 어울림마당, 사이언스캐릭터 퍼레이드, 대전시립미술관 미술품 프리마켓존 등이 마련된다.

프로그램별 자세한 내용과 일정 등은 2024 대한민국 과학축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전국적 행사인 대한민국 과학축제가 비수도권에서는 최초로 2년 연속 과학도시 대전에서 개최된다”며 “축제 현장에서 과학과 문화, 예술을 체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축제를 통해 청소년들이 과학자의 꿈을 키우고 세계 최고의 과학기술 인재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강조였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