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하남시 ‘위례 복합체육시설’ 첫삽…2026년 1월 준공 예정

하남시 위례 복합체육시설 기공식 행사. 하남시 제공

경기 하남시는 지난 23일 위례신도시 체육용지3 부지에서 ‘위례 복합체육시설’ 기공식 행사를 개최했다.

위례 복합체육시설은 2026년 1월 준공을 목표로 총사업비 443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3005㎡에 연면적 8711㎡, 지하 2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된다.

세부 시설로는 수영장(25m 5레인, 15m 2레인)과 다목적체육관, 가상체험 체육시설이 조성되며 탁구장과 당구장, 교육실 등이 마련돼 지역 주민들의 다양한 생활체육 욕구를 충족시킬 전망이다.

이현재 하남시장은 “하남시는 공공체육시설을 확충할 수 있는 위례 복합체육시설을 조성해 시민들이 활발하게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할 것”이라며 “이와 함께 주민들에게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아동복지 시설을 순차적으로 건립해 ‘살고 싶은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위례 복합체육시설은 2026년 1월까지 건축공사를 마무리한 후 개관준비를 거쳐 같은 해 상반기 중 개관할 계획이다.

하남=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