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美알래스카서 군수송기 추락…“탑승자 2명, 생사불명”

입력 : 2024-04-24 07:23/수정 : 2024-04-24 10:27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EPA연합뉴스

미국 알래스카주에서 23일(현지시간)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 추락 사고가 발생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 수송기는 현지시간 이날 오전 10시쯤(동부시간 오후 2시) 페어뱅크스 국제공항에서 남서쪽으로 15마일(24㎞)가량 떨어진 인근 타나나 강에 추락했다.

연방항공청(FAA)은 “추락 항공기에 두 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이들의 상태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 목격자는 “큰 폭발음이 들렸고, 엔진에 불이 붙은 비행기가 보였다”고 현지 언론에 말했다.

C-54는 2차 세계대전 당시 비행기인 더글러스 DC-4 여객기를 군수송기로 개조한 것으로, 주로 2000~4000㎞ 이내 근거리 및 중거리 비행에 많이 사용하는 4발 프로펠러 항공기다.

공항 측은 “알래스카주 경찰이 (사고와 관련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 우리는 그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고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다. FAA는 교통안전위원회(NTSC)와 함께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