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의정부시 ‘고산동 물류센터 다른 사업 전환’ 협약 체결

복합문화융합단지 사업추진 상생협약 체결

김동근(왼쪽 두 번째) 의정부시장이 23일 의정부리듬시티㈜, 코레이트리듬시티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 및 ㈜엠비앤홀딩스와 복합문화융합단지 사업추진 상생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경기 의정부시는 23일 고산동 물류센터를 다른 사업으로 전환해 상생발전을 도모하고자 의정부리듬시티㈜, 코레이트리듬시티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 및 ㈜엠비앤홀딩스와 사업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그간 의정부시는 김동근 시장 취임 이후부터 물류센터 사업 전환에 대해 사업시행자와 지속적으로 협의했다. 사업시행자 또한 지역주민이 반대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보다는 지역주민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사업을 도모하고자 상호 합의하에 이번 협약을 이끌어냈다.

이날 시장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고산신도시연합회 주민들도 참석해 이를 적극 환영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는 사업시행자와 함께 지역주민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대안사업을 강구한다.

특히 조속한 행정적 지원을 통해 그동안 물류센터로 인해 불안해 하던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 여건을 제공하고, 복합문화융합단지 도시개발사업 정상화를 통한 양질의 기업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김동근 시장은 “앞으로 헤쳐나가야 할 일이 많지만 고산동 물류센터 사업계획 전환을 기점으로 살기 좋은 도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