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천안시, 에너지 자급자족 인프라 구축 추진

천안시청. 천안시 제공

충남 천안시가 스마트그린 산업단지의 에너지 자립화를 위해 천안 2·3·4산업단지와 풍세산업단지에 에너지 자급자족 인프라를 구축키로 했다.

시는 2026년까지 천안 2·3·4산단과 풍세산단에 태양광, 연료전지 등을 설치하고 산단 내 기업의 에너지 자립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한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시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에너지 자급자족 인프라 구축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200억원을 확보했다. 우선협상 대상자로 지정된 동서발전㈜ 등으로 구성된 컨소시엄과 사업 세부 내용에 대한 협의를 거쳐 다음달 초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앞으로 천안 스마트그린산단의 알이백(RE100) 표준화 모델을 정립하고, 재생에너지 인프라를 확대해 청정에너지 자립산단을 구축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에너지 통합관리시스템을 통해 에너지 정책을 발굴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천안=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