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특허청·목원대, 지식재산 인력 육성 위해 손 잡았다

임진홍(왼쪽) 특허청 국제지식재산연수원장과 이희학 목원대 총장이 22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특허청 제공

특허청 국제지식재산연수원과 대전 목원대가 함께 지식재산 인재 육성에 나선다.

양 기관은 22일 목원대 도익서홀에서 ‘지식재산교육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앞으로 지식재산분야 실무·이론교육을 상호 지원하게 된다.

협약의 내용은 교육과정의 개설 및 운영에 필요한 인력·장소·자료 등의 자원 교류, 교육계획 수립과 교육결과의 관리 등 교육과정 운영에 필요한 정보 공유, 수강생 모집 및 교육안내 등 교육운영과 관련 부대행사 협조에 관한 사항이 포함됐다.

목원대는 연수원에게 재학생들의 지식재산 실무교육을 지원받고, 연수원은 목원대로부터 지식재산 교육정책에 대한 자문과 이론 교육 지원을 받게 된다.

연수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목원대 경찰행정학부 학생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실무 교육과정을 개설해 운영할 예정이다.

임진홍 국제지식재산연수원장은 “이론과 실무를 두루 습득한 완성형 인재를 배출해 지식재산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