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세종시, ‘탈(脫) 1회용품 실천운동’ 전개

세종시 직원들이 탈 1회용품 실천운동을 하고 있다. 세종시 제공

세종시는 이달부터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탈(脫) 1회용품 실천운동’을 전개한다고 21일 밝혔다.

세종시와 직속기관, 지방공공기관 등 108곳에 소속된 직원들은 1회용컵 대신 개인컵을 사용하고, 회의나 행사 시 1회용품, 페트병 음료 등을 최소화한다. 또 회의 자료를 준비할 때 1회용 제본용품 사용을 자제하고, 물품구매 시 재활용 제품을 우선 구매한다.

특히 시청 자원순환과는 시청사 등 공공기관 내 1회용컵 반입을 제한하고, 점심시간에 청사 출입구에서 1회용품 반입을 제한하는 캠페인을 펼칠 계획이다.

권영석 시 환경녹지국장은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교육 영상을 제작해 시청과 지방공공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교육할 것”이라며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서약을 통해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세종=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