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이거 실화냐”… 이강인, ‘빵 먹방 광고’로 브라운관 복귀

이강인, 동료들과 파리바게뜨 광고 출연
‘하극상 논란’에도 성공적으로 복귀

빠리바게뜨TV 유튜브 캡처

손흥민과의 갈등 사태 이후 일부 광고에서 하차했던 이강인이 ‘빵 광고’로 브라운관에 돌아왔다. 영상이 공개되자마자 유튜브 조회수 100만회를 기록하는 등 열풍이다.

2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파리바게뜨는 최근 유튜브 채널 ‘파리바게뜨TV’를 통해 이강인이 출연한 광고영상 ‘Let’s Paris’를 공개했다.

이 영상에는 이강인이 속한 축구팀 파리 생제르맹 소속 선수들이 등장해 빵을 맛있게 먹는 ‘먹방’이 담겼다.

영상을 보면 이들은 파리 생제르맹 홈 경기장인 ‘파르크 데 프랭스(Parc Des Princes)’의 락커룸에서 파리바게뜨 빵을 먹고 있다. 정신없이 빵을 먹는 도중 이강인과 아센시오가 팀 막내 에머리의 생일을 축하해주는 장면도 나왔다. 광고 촬영은 실제 에머리 생일에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영상은 공개 이틀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만회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광고가 성공적으로 흥행하며 광고업계에서는 이강인이 광고모델로서 성공적으로 복귀했다고 평가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앞서 이강인은 지난 2월, 요르단과의 아시안컵 4강전 전날 손흥민의 ‘탁구를 치지 말고 식사를 하자’는 지시에 격분해 물리적 충돌을 빚었다는 보도가 나온 뒤 국민적 비판에 직면했다.

이후 그가 전속 모델로 활동하던 치킨 브랜드 ‘아라치’는 그와의 계약을 종료했고, 삼성전자 갤럭시 S24 시리즈 프로모션을 진행하던 KT는 이강인 포스터를 전국 대리점에서 철거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강인이 런던으로 날아가 손흥민에게 직접 사과한 모습이 공개되고 손흥민도 그에 대한 용서 의사를 밝히며 사건이 일단락됐다. 귀국 이후에는 다른 선수들이 훈련하는 와중에 ‘대국민 사과’에 나서 공분 여론이 진정됐다.

김지훈 기자 germa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