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계명대 신일희 총장 우즈벡 국립대 명예박사 학위

신일희 계명대 총장이 실시간 온라인을 통해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고 있다. 계명대 제공

계명대학교는 신일희 계명대 총장이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명예박사 학위 수여식은 지난 16일 오후 8시 계명대학교 성서캠퍼스 행소관 제2회의실과 우즈베키스탄 현지에서 리흐시예바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 총장, 보직교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명예박사 학위 수여식에 앞서 신일희 총장은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타슈켄트를 넘어’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하기도 했다. 신 총장은 특강을 통해 “나의 이성과 나의 주장이 만들어 놓은 볼품없는 세상을 벗어나 우리의 윤리와 우리의 교류를 통해 더 평화롭고 합리적인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야 한다”며 “실크로드의 아주 평범한 진리를 타슈켄트에서 느끼고 이 아름다운 도시의 문화사적인 역할을 감사한 마음으로 기억한다”고 말했다.

신일희 총장의 특강 이후 리흐시예바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 총장은 “신일희 총장은 2001년부터 우즈베키스탄의 18개 대학, 기관들과 교류 활동을 펼치며 양국 간 친선과 문화 교류 증진에 크게 기여했다”며 “이러한 업적을 기려 신일희 총장에게 우즈베키스탄을 대표해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가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하고 한 가족으로 함께하려 한다”고 의미를 설명했다. 명예박사 학위기와 학위복은 현지에서 김선정 계명대 국제부총장이 대리로 받았다.

계명대는 한국국제교류재단의 KF 글로벌 e-스쿨 사업에 선정돼 타슈켄트국립동방대학교와 한국어교육학과 한국학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학생 국외봉사활동 프로그램과 교직원 국외연수 프로그램 등을 통해 두 학교의 학술, 인적 교류를 활발하게 진행해 오고 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