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카카오, K팝 접목한 모바일 게임 선보인다

게임 통해 아티스트 트레이닝 등 다양한 경험 가능
SM-카카오 계열사 시너지 창출 기대

장철혁 SM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왼쪽)가 15일 서울 성동구 본사에서 카카오게임즈와 게임 출시 관련 업무협약을 맺고 한상우 카카오게임즈 대표이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가 카카오의 게임 전문 계열사인 카카오게임즈와 손잡고 모바일 게임 제작에 나선다.

SM은 전날 오후 서울 성동구 본사에서 카카오게임즈와 게임 출시 관련 업무협약을 맺고 올 하반기 모바일 게임 ‘SM 게임 스테이션(가제)’을 출시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SM이 카카오 계열사 편입 후 전체 지적재산권(IP)을 가지고 게임산업에 진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SM 게임 스테이션’은 사용자들이 아티스트의 매니저가 돼 팬 관리, 사진 촬영 등 실제 활동을 기반으로 아티스트를 관리하는 형태의 게임이다. 사용자들은 활동 결과에 따라 아티스트 포토카드를 획득할 수 있으며 ‘자신만의 꾸미기’와 ‘자랑하기 콘텐츠’ 기능을 통해 획득한 포토카드를 연출할 수 있다.

카오게임즈는 게임의 글로벌 퍼블리싱 및 서비스를, 메타보라가 게임 개발을 담당하며 SM은 소속 아이돌 그룹의 IP를 제공한다.

장철혁 SM 대표이사는 “SM을 사랑하는 팬분들께 다양한 콘텐츠 소비 기회를 드릴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카카오 그룹 내에서 앞으로 더 많은 콘텐츠 믹스를 시도하겠다”고 밝혔다. 한상우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자사의 서비스 및 개발 역량과 SM엔터테인먼트의 강력한 콘텐츠 파워를 결합해 글로벌 디지털 콘텐츠 시장에서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