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옹진군, 도서지역 약국 유치 확대 위한 간담회

도서지역 약국 유치 확대 위한 간담회. 옹진군 제공

인천 옹진군은 최근 인천시약사회관에서 도서지역 약국 유치 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지역적 특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으로 약국을 유치하기 위해 인천시약사회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의료취약지역인 섬 지역에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민간약국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동시에 약국 개설 시 지원 사항에 대한 홍보도 이뤄졌다.

군은 전국 최초로 섬 지역 민간약국 운영지원 조례를 제정·시행 중이다. 운영 중이던 유일한 약국이 문을 닫아 제대로 된 보건의료서비스 혜택을 받지 못하던 백령도에 지난해 4월 민간약국을 유치하기도 했다.

조례에 따라 영흥면을 제외한 지역 내 약국이 없는 섬 지역에 약국을 개설할 경우 약국 임대료 및 약사 주거비의 80%(200만원 및 100만원 이내), 약품운반비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약국이 없는 섬 지역에 약국이 들어설 수 있도록 홍보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지역 간 의료서비스의 불균형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28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