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새벽에 커터칼로 차 32대 훼손한 40대… “술 취해서”

경찰 “정확한 사건 경위 조사 중”

연합뉴스

새벽 시간 술에 취해 커터칼로 차량 수십 대를 훼손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청주 청원경찰서는 길가에 주차된 차량 수십 대를 흉기로 훼손한 혐의(특수재물손괴)로 30대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새벽 청주 청원구 주택가에 주차된 차량 32대를 커터칼로 긁어 흠집을 낸 혐의를 받는다.

피해 차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CCTV 등으로 신원을 특정해 하루 만에 A씨를 자택에서 검거했다.

A씨는 술기운에 범행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강민 기자 riv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