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 기업협의체 출범

경북 포항시청 전경

경북 포항시는 15일 포항테크노파크에서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 기업협의체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과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두산퓨얼셀, SK에코플랜트, 햅스 등 협의체 가입 기업 30곳 등이 참석했다.

신경종 포항테크노파크 수소클러스터 추진단장은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 구축 사업의 현황과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입주 예상 시기, 구축 장비 목록 등을 공개했다.

기업협의체는 포항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에 입주할 기업과 부품소재 시험·평가장비 사용 기업, 연료전지 실증코어 테스트베드에서 연료전지 시제품을 실증할 기업들로 구성된다.

창립회원사는 두산퓨얼셀, 미코파워, 햅스, 에프씨아이 등 연료전지 분야 선도기업과 관련 중소기업까지 총 30곳이 가입했다. 가까운 시일 내 첫 임시총회를 열고 정관(안) 확정과 회장단을 선출하고 회원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협의체는 신산업 분야인 수소 산업 발전을 위한 정부 정책을 건의하고 공동 국책사업을 발굴해 수소 분야 선도기업과 중소 부품소재 기업의 동반 성장 네트워크를 만드는 것이 목표다.

이날 포항시와 경북도는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 입주 의향을 밝힌 햅스, 에너지앤퓨얼, 에프씨아이 등 5개 기업과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들 기업은 115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포항시, 경북도, 산업부는 2028년까지 5년 동안 1918억원을 들여 포항 블루밸리국가산단에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를 조성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역 기업이 포항의 수소경제를 이끌어 가는 주역으로 국내 시장,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