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김영록 지사, 청년 고민 듣고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 수렴

보성서 호남 청년 아카데미 수강생과 허심탄회 토크

일자리·주거 등 다양한 목소리 귀 기울여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3일 보성다비치콘도에서 열린 ‘제4기 호남 청년 아카데미 도지사-청년 허심탄회 토크’에 참석, 청년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남도 제공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도 대표 인재양성 프로그램 ‘호남 청년 아카데미’에 참석, 수강생과 ‘도지사-청년 허심탄회 토크’를 통해 그들과 고민을 공유하고,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를 수렴했다.

15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13일 보성다비치콘도에서 열린 ‘도지사-청년 허심탄회 토크’는 올해 구성된 제4기 호남 청년 아카데미 프로그램 중 하나로, 청년의 고민과 건의 사항을 듣고 그들과 함께 새로운 길을 찾기 위해 진행됐다.

이날 토크에서는 인구 유출, 일자리 확대, 주거정책, 문화예술가 지원 등에 대한 고민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고, 다양한 분야의 정책 아이디어도 쏟아냈다. 김영록 지사는 청년시절 경험담 등 소탈한 이야기로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청년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이끌어냈다.

김 지사는 “전남 청년을 상징하는 단어는 꿈·도전·네트워크로, 꿈을 가지고 도전하며 열정적으로 네트워크를 만들어가야 한다”며 “전남도는 청년 여러분들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면서 청년들이 마음껏 도전하고 활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3일 보성다비치콘도에서 열린 ‘제4기 호남 청년 아카데미 도지사-청년 허심탄회 토크’에 참석, 청년들을 격려하고 있다. 전남도 제공

호남 청년 아카데미 워크숍은 14일까지 보성다비치콘도에서 제4기 수강생을 대상으로 팀워크 강화와 화합을 위해 진행됐다. 재테크 및 절세 가이드 특강, 청년활동 공유회, 보성 율포솔밭해수욕장 플로깅 등의 프로그램을 수행했다.

무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