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현장… 신림동 옥상 20대男 숨진 채 발견

입력 : 2024-04-14 07:11/수정 : 2024-04-14 13:08
기사와 상관 없는 참고 사진. 전진이 기자

평일 오전 서울의 한 건물 옥상에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금요일이 옥상에서 20대 남성 A씨의 변사체를 발견했다.

해당 지역에 살던 것으로 추정되는 A씨는 신체 일부가 끈에 묶여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은 채 수사를 이어가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에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