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분당갑 당선 확실…“정부여당 책무 제대로 못해”

제22대 국회의원선거 분당갑에 출마한 안철수 국민의힘 후보가 11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해지자 기뻐하고 있다. 경기사진공동취재단

안철수 국민의힘 경기 성남분당갑 후보가 11일 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당선됐다.

안 후보는 이날 선거 사무소에서 총선 결과에 대해 “정부에 대한 국민의 매서운 회초리를 담아냈다”며 낮은 자세를 취했다.

안 후보의 당선과는 별개로 국민의힘이 참패에 가까운 결과를 냈기 때문으로 보인다.

안 후보는 “대한민국 민생 문제를 해결하고 새 비전을 제시하면서 앞으로 나가야 하는 책무를 지는 것이 정부여당”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 책무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그런 생각이 든다. 더 열심히 하겠다”며 “정부가 잘 되기 위한 쓴소리(를 하고), 국민의 민심을 전달하는 국회의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하게 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선거를 통해서 주민들께서 정말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는지를 배운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그 마음 절대로 잊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김승연 기자 kit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