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외국인 관광객을 따뜻하게… 방문위, 캠페인 본격 추진

입력 : 2024-03-04 10:09/수정 : 2024-03-04 10:26

한국방문의해위원회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2024년 한국방문의해 캠페인’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 방문위가 추진하는 2024년 한국방문의해 캠페인 사업은 지난 1월 코리아그랜드 세일 행사를 시작으로 연중 연속적으로 진행되며, 방한의 첫 관문인 국제공항 입국장에서부터 전국 지역 곳곳에서 외국인 관광객을 따뜻하게 맞이하고 환대하는 분위기를 조성할 예정이다.

‘2023-2024 한국 방문의 해 환영주간’을 작년에 이어 개최한다. 방한한 외국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4월 26일~5월 10일, 9월말~10월초(연 2회), 전국 국제공항(인천, 김포, 김해, 제주) 입국장에 환영 부스를 설치해 운영한다. 작년 환영주간은 서울의 주요 관광접점을 중심으로 운영됐던 반면 올해는 관광객의 입국 관문인 주요 국제공항 4곳에서 기간을 약 2배 연장해 진행한다. 이를 통해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에게 여행의 시작점부터 환영메세지를 전달하고 K관광협력단과의 협업을 통해 더 많은 방한혜택을 제공한다. 방한 외국인 관광객에는 환영 메시지와 함께 다국어 관광정보, 웰컴 키트(할인 쿠폰 등 방한 혜택, 기념품 포함)를 제공하며 ‘한국방문의해 포토존’을 활용한 이벤트 등이 함께 진행된다.

또 K팝에 대한 해외의 높은 관심을 활용, 한국방문의해를 맞아 전국적인 외국인 관광객 환대분위기 조성 및 지역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5월부터 10월까지 부산, 경주, 전주 등 전국 주요 관광지 및 행사장에서 ‘K팝 플레이그라운드’(가칭) 행사가 10여 차례 연쇄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이 행사는 내·외국인들이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K팝 랜덤플레이댄스 대회와 더불어 다양한 뷰티제품, K팝 굿즈 등을 홍보하고 한국방문의해 기념 포토존, 체험프로그램 등을 제공할 K컬처 팝업으로 구성된다. 또한 행사 사전 분위기 조성을 위해 유명 인플루언서, K팝 댄스팀 등이 참여해 행사 한달 전부터 SNS 등 온라인 홍보를 통해 내·외국인의 관심과 참여를 높일 계획이다. 행사 이후에는 각 지역 관광지와 주요 축제 등과 연계한 행사 스케치 영상의 온라인 후속 홍보를 통해 전 세계에 한국 지역 관광지에 대한 관심과 인지도를 높이고자 한다.

이어 ‘코리아뷰티페스티벌’이 6월(1개월 간) 서울 전역에서 개최된다. 메이크업, 헤어, 패션 등 K뷰티에 대한 전 세계의 높은 관심으로부터 관광수요를 창출할 수 있도록 민간협력 복합 이벤트로 열린다. 코스메틱, 헤어메이크업, 패션 등 K뷰티 관련 업종 기업과의 협업으로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할인 및 증정, 체험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공동 프로모션을 개발한다. 또한 권역별‘K뷰티 거점’운영을 통해 특별 체험 프로그램, 권역 내 오프라인 기업 협업 프로모션, 외래객 대상 통역 및 안내 등이 제공된다. 이를 통해 뷰티 관련 할인 프로모션에서 나아가 헤어메이크업, 패션 컨설팅, 퍼스널 컬러 분석 등 토탈 K뷰티를 경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 등이 추가된 복합적인 K-뷰티 테마 관광 축제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 외국인 관광객이 보다 다양한 지역을 방문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지역관광 특화상품이 개발·운영된다. 지역관광 전문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외국인을 대상으로 각 지역별, 테마별 관광상품을 개발해 판매까지 지원한다. 지역관광에 특화된 전문기업 간 협업을 통해 주기적인 기업 간 컨설팅, 노하우 공유를 통한 상품개발, 국내외 OTA 등에 판매를 위한 공동 홍보를 지원한다. 주요 테마로는 콘텐츠(문화, 게임 등), 푸드(지역맛집), 자연(신록·단풍·설경), 익스트림(스포츠 체험 등) 등 한국의 문화, 자연, 체험 등을 융합할 수 있는 주제들로 구성된다. 이를 통해 방한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관심을 유도해 지방을 여행할 수 있는 다양한 관광상품이 시장에 늘어나도록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 안전여행 안내물을 배포, 방한 외국인 관광객의 안전 우려 없는 안심 여행과 위급 상황 시의 빠른 대처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긴급 전화번호, 안전 디딤돌 앱(Emergency Ready App) 다운로드 정보가 포함된 ‘안전여행안내물’을 GS25 편의점, 국제공항 입국장, 코리아투어카드(외국인 전용 교통카드) 등을 통해 노출하고, 민관 협력 네트워크를 활용해 연중 지속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국방문의해 캠페인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구성된 민간기업 기반의 ‘K관광협력단’의 기능도 강화한다. 현재 113개 기업 및 단체가 참여 중인 K관광협력단은 오는 3월 13일 사업설명회를 시작으로, 분기별 정기회의와 테마별·업종별 분과회의 등 기업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을 활성화해 방문의해 캠페인 참여를 적극 확대하고, 매력적인 K관광콘텐츠와 우수 협업사례를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더불어 주요 해외 타깃시장을 대상으로 홍보마케팅을 추진하는 등 방한 외래객에게 다양한 혜택과 즐거움을 제공할 계획이다. K관광협력단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누리집(https://ktcc.vky.kr/)에서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방문위 이부진 위원장은 “2024 한국방문의해 캠페인을 통해 외국인 환대 분위기를 확산하고 K컬처 기반의 매력적인 체험 프로모션을 확대해 방한 관광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말했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