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FJ, 신제품 ‘PRO/SLX’ 골프화 출시

FJ_골프화 PRO SLX 출시기념한 2024 FJ 쇼케이스_팝업스토어. 아쿠쉬네트 코리아

160년 역사의 FJ가 신제품 ‘PRO/SLX’ 골프화를 전세계 동시에 출시한다.

이를 기념해 지난 2월27일부터 이틀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클럽디 청담에서 ‘2024 FJ PRO/SLX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브랜드 VIP를 초청해 진행되는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FJ의 모든 골프화 제작기술과 노하우가 한데 집약된 신제품 골프화 ‘PRO/SLX’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또 골프화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PRO/SLX 어패럴 컬렉션’과 이번 S/S 컬렉션을 모두 만나볼 수 있는 체험존을 함께 운영해 머리부터 발끝까지 FJ의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1857년에 탄생한 FJ는 지난 1945년부터 지금까지 79년간 ‘PGA 투어 사용률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명실공히 넘버원 골프화다.

FJ는 골프화를 필두로 전세계 투어 사용률/시장 판매율 1위의 ‘골프 장갑’은 물론 최근에는 ‘골프 어패럴’까지 라인업을 확장하며 전세계 골퍼들로 하여금 그 퍼포먼스를 인정받고 있다.

이번 신제품 PRO/SLX 골프화는 출시 전부터 PGA 투어 선수들의 선택을 받으며 그 퍼포먼스를 입증 받았다. 특히 임성재(25·CJ)가 이 골프화를 신기로 하면서 ‘PRO/SLX=임성재 골프화’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임성재는 “골프화에서 중요한 2가지를 꼽으라면, ‘안정감’과 ‘편안함’이다”며 “PRO/SLX는 아웃솔에 FJ만의 스프링 기술(파워 트랙스 시스템)이 장착돼 있어 어드레스 때 양쪽 발이 전혀 안 움직이고 견고하게 잡아준다. 백 스윙을 시작하면 힘이 응축되었다가, 임팩트 때 완벽히 뻗어가는 느낌이라 볼이 좀 더 묵직하고 강하게 맞는다는 인상을 받았다”고 극찬했다.

그는 이어 “한번 경기를 하면 5시간 가까이 걸어야 하기 때문에 편한게 제일 중요하다. 정말 좋은 골프화는 경기 마지막까지 ‘이게 골프화다’라는 생각이 안들어야 한다. PRO/SLX는 그런 골프화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번 <2024 FJ PRO/SLX 쇼케이스>에는 미국 아쿠쉬네트 컴퍼니의 FJ 브랜드를 총괄하고 있는 크리스 린드너 사장(Chris Lindner, President of FootJoy)과 글로벌 세일즈를 담당하고 있는 리차드 프라이어 부사장(Richard Fryer, VP International Sales)이 함께 참석해 PRO/SLX 출시에 대한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쇼케이스에 앞서 FJ 브랜드 총괄 크리스 린드너 사장은 “이번 PRO/SLX는 ‘골프화의 대명사=FJ’라는 계보를 잇는 2024년 최고의 골프화”라며 강한 0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는 또 “한국 골프화 시장은 전세계 어느 나라보다 깐깐하고 눈높이가 높은 시장이라며, 제품의 퍼포먼스는 기본이고 품질과 디자인까지 골프화를 구성하는 모든 요소에서 한국 골퍼들의 눈높이에 맞출 수 있도록 FJ 골프화 R&D팀 전원이 이번 신제품 개발에 매진했다”고 제품 개발과정에 대한 스토리를 소개했다.

신제품 PRO/SLX 골프화와 2024 S/S FJ 어패럴은 FJ 공식 온라인 몰과 전국 80곳의 FJ 브랜드 스토어에서 구매 가능하다.

정대균 골프선임기자 golf560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